• 북마크
  • 접속자 6
  • 새글

자유게시판

소요산역엔 아름다운 마음이 있다

3,633 2004.07.20 01:23

짧은주소

본문

다음의 이야기는 중학교 2학년 1학기 국어책 62쪽에 나와있는 이야기입니다.
저자는 김민자씨이며, 여성신문 2001년 2월 16일자 기사에 나와있는 내용이라고 합니다.
소요산역장님과 사모님의 성함이 공개 되어있지 않은것은 글 원문부터 공개가 되어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해바랍니다. (성함이나 알았으면...)
--------------------------------------------------------------------------------------

소요산역엔 아름다운 마음이 있다

 꽃그림이 그려진 동화책 속을 달리는 것 같은 경원선 열차를 타고 가다가 소요산역에 내리면, 동두천의 명산인 소요산과 아주 잘 어울리는 조그만 소요산역이 그림처럼 앉아있다. 그 그림 속을 걸어 역 안으로 들어서면 쌉싸래하면서도 달짝지근한 칡차 향기가 우리의 발걸음을 잡는다.
 연탄 난로 위의 노란 주전자에 정성껏 마련된 칡차, 소요산을 찾아 주어 고맙다는 문구와 함께 차 한 잔씩 들고 가시라는 소박한 글씨 옆엔 종이 컵이 푸짐하게 쌓여있다. 사람들의 표정에 어느새 향긋한 미소가 번지고, 긴장을 덜어 낸 도시인들의 손에 서로 권하는 칡차가 한 잔씩 들려 있다.
 소요산역은 1976년부터 사설 간이역이 되었다. 지금의 OOO씨(63), OOO씨(57) 부부가 이 역을 맡게 된 건 2000년 1월 1일이었다. 한 시간마다 신탄리행과 의정부행 열차가 왕래하고 있어 기다리는 승객이 다소 많은 편이다. 그래서 추운 겨울날 떨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 처음엔 보리차를 준비할까 생각했는데, 부인 이씨가 근처에 많이 나는 칡을 이용해 계피와 대추, 생강을 넣어 승객들에게 제공하자고 제안했다고 한다.
 그 때부터 겨울에는 따뜻한 칡차를, 여름에는 시원한 소요산 생수를 준비하여 승객들 목을 축이게 했다고 한다. 평소엔 하루 500여 잔이 나가지만, 주말이나 전국적으로 유명한 소요산 단풍 축제때에는 1000 잔 이상 나간다고 한다. 이럴 때에는 두 딸까지 가세해서 차를 끓여 댄다며 역장 부부는 유쾌하게 웃는다.
 "차 대접 이후 소요산을 찾는 분들이 더 늘었어요. 작년 가을이후엔 열차로 출퇴근하는 직장인들이 종이컵이나 설탕 등을 들고 오시는데, 그 정이 얼마나 따뜻한지 몰라요. 재료비요? 한 15만 원에서 20만 원 정도에요. 아깝긴요. 제 수입의 10분의 1을 승객을 위해 쓰기로 작정한걸요. 사실, 다 집사람 공이에요. 집사람이 아니면 정말 엄두를 못 낼 일이지요."
 하며 역장인 남편이 정색을 한다.
 "아무것도 아닌 일이 이렇게 자꾸 알려지면 부담스럽잖아요? 어이구! 이거 정말 아무것도 아닌 것을......"
 그래, 수입의 10분의 1을 다른 사람들을 위해 선뜻 쓰며 아무것도 아니라고 하니까, 우리도 아무것도 아닌 양 그냥 경원선 열차를 타고 가다가 소요산역에 내려 아름다운 마음이 담긴 칡차 한 잔 마시자. 그리곤 "역장님, 사모님, 정말 잘 마셨어요. 참 맛있네요. 고마워요. 건강하시기를 빌어요." 라고 인사하며 진한 마음을 담아 손이나 흔들어 주자. 물론 종이컵이나 설탕 등을 전해 주어도 좋겠다.
-------------------------------------------------------------------------------------
2008년에 소요산역까지 전철이 연장되고...
그 작은 소요산역이 없어지고 대신 크고 화려한 소요산역이 들어선다면...
이런 모습을 더이상 볼 수 없겠군요...참으로 아쉽네요...
댓글목록

Railroad™님의 댓글

  ㅎㅎ..저희학교는 국어책에 이 내용이 있었는데도 그냥 넘겨버렸다는-_-

장항역님의 댓글

  저희도 그냥 넘긴 것 같습니다. 기억이 가물가물 하네요...

7호선짱님의 댓글

  저도 봤습니다 몇번 읽어보니까 이런분들도 있나하고 생각이 되데요.

K926 안산-노량진님의 댓글

  보충 심화 내용이군요..:-)
이글 읽고난 후 소요산역 항상 가고싶다는...^^

CokeMania─님의 댓글

  꽃그림이 그려진 동화책 속을 달리는..?
싸다싸가? -_-;

3016[단양]님의 댓글

  시험 지문에 나왔지요 -_- (1학기 중간)

mbs님의 댓글

mbs 이름으로 검색 2004.07.20 15:16

  수원의 모 학교에는 이 지문을 중요하게 다루고 시험에는 안나왔다는.......

카렌님의 댓글

카렌 아이디로 검색 2004.07.20 20:40

  아.. 작년에 돌고래 cdc 타보려고 의정부까지 간 후 기본 요금에서 최대 거리인 소요산역까지 간 일이 있는데 바로 그 분들이군요. 저에게 집표도 주시고... 이것저것 이야기 해 주셨는데..

신탄리역 오니즈카님의 댓글

  캬.. 저희 홈그라운드 역이네요..ㅋㅋ

[한강철교]님의 댓글

  2학년되면 한번 읽어봐야겠군요...

Total 33건 2 페이지
제목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10.08 775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9.01 634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8.01 1,174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7.24 557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7.23 548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7.20 3,634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7.17 832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7.11 726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7.08 605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7.06 543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7.06 697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7.04 721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6.30 681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6.27 674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6.22 1,162
5x54호 이름으로 검색 2004.06.21 541
월간베스트
LOGIN
Ranking

    출력할 랭킹이 없습니다.

  • 01 광나루
    88,280
  • 02 AKVH
    58,380
  • 03 계영배
    33,030
  • 04 bume2901
    28,630
  • 05 세이로
    22,150
  • 06 Yuni
    17,595
  • 07 남궁백규
    16,915
  • 08 Korsonic
    16,480
  • 09 Lovepia
    15,525
  • 10 아즈
    15,500